UPDATE : 2019.2.18 월 17:53

‘歌王’ 조용필의 첫 무대 장파리 ‘라스트찬스’ 건물 매각

파주일보l승인2019.01.29 17:5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라스트찬스' 실내에 고스란히 보존돼 있는 당시 사진들>

한 시대를 풍미한 ‘歌王 조용필’의 첫 무대로 구전되는 파주시 파평면 장파리 소재 ‘라스트찬스’ 건물이 익명의 자영업자로 매각된 것으로 알려졌다.

화제의 파평면 장파리 소재 ‘라스트찬스’는 지난 60,70년대 한국에 주둔한 미군부대의 클럽이 성행했던 곳으로 향수에 젖은 출향인과 호사가들에 회자되고 있다.

오는 31일자로 건물 주인이 바뀌게 된 ‘라스트찬스’는 상당액의 비용을 건넨 파주축산 H마을의 김모 대표가 매입, 아쉬움과 기대감이 상반되는 분위기이다.

현지 건물을 사들인 김모 대표는 가능한 선에서 현존 건물과 지하에 있는 내부를 리모델링 또는 복원하는 수준에 1억 여원을 추가, 투입할 것이라고 귀띔했다.

이달 말까지는 기존의 임대주인 윤상규 작가가 열악한 여건속에 명맥을 이어왔으나, 건물주의 보존계획 역시 긍정적인 방향으로 추진될 전망이다.

김 대표 역시 비록 건물은 낙후됐으나, 가족과의 숙의를 거쳐 지하 1층을 면밀히 검토한 뒤 세밀한 후속작업을 펼칠 뜻을 시사했다.

그는 다만, "임대계약이 종료되는 오는 31일자로 복원계획에 따라 지하 1층과 지상 1층 건물의 전체조사를 마쳐 빠른 시간내에 복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애향심과 향토문화에 조예가 깊은 파주행복장터의 최정분 씨는 “건물주가 새로 바뀌었다는 소문에 내심 불안하고 궁금했는데, 새 건물주가 가급적 원형복원에 긍정적인 방향을 밝혀 다행”이라고 밝혔다.


파주일보  webmaster@paju.tv
<저작권자 © 파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파주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경기도 파주시 와동동 1593-8   |  전화번호 : 031-944-6300   |  팩스번호 : 031-957-3690
등록번호 : 경기 아 51111   |  회장 : 엄경섭   |  발행인·편집인 : 정현주  |  편집국장 : 권병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해식
Copyright © 2019 파주일보. All rights reserved.